‘일우 스페이스(一宇 SPACE)’는 2010년 4월 8일 대한항공 서소문 사옥(서울 중구 서소문동 41-3번지 소재) 1층에 개관한 사진/미술 전시 전문 문화공간입니다. 기존의 대한항공 중앙매표소를 이전하고 그 자리에 마련된 547.2m2(165.8평)규모의 일우스페이스는 한진그룹 산하의 공익재단에서 운영하고 있습니다.

한진그룹이 서울 도심 한복판에 위치한 사옥 로비를 시민들을 위한 문화전시 공간으로 운영하게 된 것은 세계적인 물류 그룹으로 성장하도록 성원해 준 고객의 사랑에 보답하는 차원에서 행하는 사회공헌 활동의 일환입니다. 그 동안 한진그룹은 세계 유명 박물관 내 한국어 작품 안내 서비스를 제공해 국민적 자등심을 드높인 한편, 일우사진상을 선정, 유망한 사진작가들의 작품활동을 지원하는 등 다양한 문화후원 활동을 전개하며 기업의 사회적 책임을 다하는 메세나 활동에 적극 앞장서고 있습니다.

‘일우 스페이스(一宇 SPACE)’ 는 사진, 미술 애호가들은 물론 서소문 일대의 직장인들과 덕수궁, 광화문 광장을 찾는 시민들이 편하게 들러 무료로 수준 높은 전시를 관람하고, 여행정보도 얻는 고품격 문화공간이자 트랜디한 쉼터가 되기를 희망합니다. 특히 인근의 덕수궁 국립현대미술관과 시립미술관,정동극장 등과 함계 ‘문화벨트’를 이뤄 서울 중구의 문화관광명소로 자리매김할 것입니다.

전시공간은 총 면적 547.2m2(165.8평)에 각각 290.2m2(88평)규모로 제 1,2 전시관이 운영되며, 소품부터 대작까지 다양한 작품의 효율적인 전시를 위해 무빙 윌(Moving Wal)과 전문 조명이 설치되었습니다. 특히 전시장 외부인 서소문 대로에 행인들의 시선을 사로잡는 가로 10m, 높이 3.7m의 초대형 윈도우 갤러리를 설치해 도심을 오가는 시민들도 고품격 문화예술을 보다 쉽게 접할 수 있도록 하였습니다.

일우스페이스는 한국 미술계를 대표하는 기성작가 뿐만 아니라 참신한 작품을 선보이는 촉망받는 신진 작가들의 작품까지 다양하게 전시함으로써 여러 세대가 함께 어우러지는 소통의 공간이 되고자 합니다. 이는 기존의 대한항공 빌딩을 리노베이션하여 만들어진 일우스페이스가 ‘old’와 ‘new’의 조합이자 옛 것과 새것의 만남을 의도한 것과도 일맥상통한다고 할 수 있습니다. 또한 일우스페이스는 국제적 경쟁력을 가진 유망한 신인 사진 작가를 발굴하여 세계적인 작가로 발돋움 할 수 있도록 후원을 아끼지 않을 것입니다

Opened on the first floor of korean Air Seosomun building,(located at 41-3, Seosomun-dong, Jung-gu Seoul) on April 8, 2010, Ilwoo Space is a culture space for exhibition photographs and artworks, 547.2m2(165.8 pyeong) in size, the space is run by the Ilwoo Foundation, affiliated with Hanjin Business Group, The opening of this space for citizens, within the Group’s key location in downtown Seoul, is part of its social commitment activities, rewarding love from clients who have encouraged its growth into a global logistics company.

Hanjin has increased nation pride by offering Korean-language-services in prestigious museums around the world, supported promising photographers through the Ilwoo photo Award, and sponsored a wide range of culture events, also engaging in Mecena activities, to execute its social responsibilities, Ilwoo Space will be a dignified culture space and resting place where office workers near Seosomun and citizens traveling to Deoksu Palace and Gwanghwamun as well as photography and art lovers can appreciate high-level artworks free of change, and also obtain travel information. The space, alongside National Museum of Contemporary Art, Deoksugung, Seoul Museum of Art, Jeongdong Theater, and Hoam Art Hall, links into a cultural belt, getting settled as Jung-gu’s cultural sightseeing place.

Total floor area of the exhibit venue is 547.2m2 (165.8 pyeong) the first gallery is 290.2m2(88 pyeong) and second is 93.1m2(28 pyeong) A moving wall and expert lighting are installed for the efficient display of small and large pieces. A supersized window-gallery 10m high and 3.7m wide installed on the Seosmun roadside to attract passerby, enabling citizens to access highly dignified culture and art easily.

Ilwoo Space aims to become a place for communication through display of diverse work by promising artists as well as established artists representing the Korean art world. Ilwoo Space, created through renovation of the Korean Air building, encounters new and old. The space also provides unsparing support to discovering-and- coming photographic artists and nurture them into world-class artists